상단여백
HOME 정치
‘군의원 라선거구 재선거’ 6개월 앞으로내년 4월 7일 덕산·봉산·고덕·신암면서 1명 선출
출마예상자 6명… 민주당3-국민의힘2-무소속1
지방선거 전초전… 승리정당 군의회 과반 ‘주도권’
  • 김동근 기자  dk1hero@yesm.kr
  • 승인 2020.10.12 10:38
  • 댓글 6

내년 4월 7일 치러지는 ‘예산군의원 라선거구 재선거’가 6개월여 앞으로 다가왔다.

유영배 전 의원이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중도낙마한 뒤, 해당 지역구(덕산·봉산·고덕·신암면)에선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무소속으로 6명 정도가 움직이고 있다.

라선거구 재선거는 1명을 뽑는 초미니선거이자 잔여임기가 1년 남짓에 불과하지만, 집권여당과 제1야당의 경쟁은 어느 때보다 뜨거울 전망이다.

승리하는 정당이 사상처음 ‘민주당 5명-국민의힘 5명’으로 동수를 이룬 군의회에서 과반을 차지하며 의정활동 주도권을 쥘 수 있어 상징적일 뿐만 아니라, 내후년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판도를 가늠할 수 있는 전초전 성격도 갖고 있기 때문이다. 더욱이 충남도내 15개 시군 가운데 재보궐선거는 이곳이 유일해, 정당별로 지원유세 등 화력을 집중하며 총력전을 펼칠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출마예상자들은 추석을 앞두고 지역구에 명절인사를 담은 펼침막을 내거는 등 적극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정치신인은 2명이며, 2018년 6·13지방선거에 출마했던 후보들이 4명을 차지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정당-민주당 3명, 국민의 힘 2명, 무소속 1명 △지역-덕산 3명, 고덕 3명, 봉산·신암 0명 △연령-50대 2명, 60대 4명 △성별-남성 6명, 여성 0명이다.

민주당은 이경일(57)·허진욱(68) 전 출마자에 더해 이흥엽(62) 전 군청 총무과장이 출사표를 던졌다. 국민의힘은 김승배(50) 전 출마자와 엄태순(69) 고덕면개발위원장이 나섰다. 김 전 출마자의 경우 군의원 비례대표 2순위로 등록돼 유동적이다. 지난 선거에서 자유한국당(현 국민의힘) 공천에 반발해 무소속으로 출마했던 조돈길(68)씨는 민주당행도 염두에 두고 출마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타천으로 거론됐던 김영주 전 내포신협 이사장과 박기종 전 고덕농협 조합장은 불출마한다.

정당들은 당내 경선이 원칙이지만, 재선거는 정무적 판단이 개입할 여지가 커 ‘전략공천’을 배제할 수 없다. 4개 면 가운데 유권자가 첫 번째와 두 번째로 많은 덕산-고덕 지역대결과 후보군이 없는 봉산·신암 표심의 향배도 관전포인트다.

6·13지방선거를 보면 한국당이 민주당에 판정승을 거뒀다. 두 정당은 한명씩 당선자를 배출했지만, 득표율은 유효투표수 9953표 가운데 국민의힘(유영배 2542표, 박기종 2350표)이 49.15%(4892표)를 얻어 민주당(김만겸 2951표, 허진욱 1315표) 42.86%(4266표)보다 6.29%p 높았다. 무소속(조돈길)은 7.98%(795표)였다. 현재는 민주당 현역의원 2명(덕산-임애민, 신암 김만겸)이 라선거구 출신이어서 앞으로 표밭을 다지고 선거지원을 하는데 다소 유리하게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선거사무일정은 △2021년 1월 24일부터-예비후보자 등록 △3월 16~20일-선거인명부 작성 △3월 18~19일-후보자 등록(오전 9시~오후 6시) △3월 25일-선거운동기간 개시 △4월 2~3일-사전투표(오전 6시~오후 6시) △4월 7일-투표(오전 6시~오후 8시), 개표다.

예산군선거관리위원회는 선거일 전 180일(10월 9일)을 기해 정당,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입후보예정자 등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예방·단속활동을 벌인다고 밝혔다.

이때부터 △현수막, 선전탑 등 광고물 설치·게시 △표찰 등 표시물 착용·배부 △정당·후보자 지지·추천·반대하는 내용, 정당·후보자 명칭·성명을 나타내는 광고·인사장·벽보·사진·문서·도화·인쇄물·녹음·녹화테이프, 이와 유사한 것을 배부·첩부·살포·상영·게시하는 행위를 할 수 없다.

<저작권자 © 예산뉴스 무한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선포자 2020-10-26 17:23:43

    수학을 포기하면 수포자라 했던가! 난 선포자, 투포자의 길을 가련다!! 군수고 의원이고 의장이고 다 그밥에 그나물!! 혹시나 했던 기대는 또 물건너 가버렸다네!!! 그들만의 세상은 이제 어찌할 수 가 없다네!!!!!!!   삭제

    • 벌꿀 2020-10-25 17:41:47

      벌꿀 때문에 혈세 날라가네   삭제

      • 덕산면민 2020-10-24 06:37:31

        와.,..진짜 누가 나와도 찍을 사람이 없네.
        그리고..선거법 위반한 사람을 공천한 당에서는 후보 못내게 해야 하는거 아님??
        선거에 들어가는 비용도 청구해야 함. 이래서 선거법 개정이 필요하다.
        군의회 유투브를 통한 공개 토론회를 제안한다.
        아...씨....답답!!!!!   삭제

        • 응 180석 이야 2020-10-14 08:40:45

          삭제된 댓글 입니다.   삭제

          • 문등신 2020-10-12 22:30:20

            간첩들이 디글거리는 그당 출신... 당적 바꿔 눈치 공천 받는 철새?
            내가 문등신이지만 참 내 밑에 새끼들 찍는 것들 보면 참 이해 안 간다!
            대가리에 똥 들어차지 않았으면 어떻게 그런 것들을 사람이라고 표를 주나?
            사람을 골라라 사람!
            여당에 손 비벼서 뭐 받아 처먹을 생각 말고... 줘도 똥찌끄레기나 주지 좋은 거 안 준다!   삭제

            • 덕산사람 2020-10-12 16:17:21

              민주당 출신자 모두 낮이 익은 분들이다.
              이흥엽(62)씨 2018년 예산군수 출마를 개인적으로 기대했었다.
              군 의원 선거에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