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41건)
[인터뷰] 예당국민관광단지 시설관리요원 곽 노 옥 씨
신례원 2구 용곡사가 보이는 언저리에서 리턴. 조깅을 끝내고 돌아오면 땀이 흐른다. 거울을 한번 씨익 쳐다본후 말한다. “자 오늘도 열심히.” 곽노옥씨(33살.관작리)의 하루가 시작된다. 오전 8시 산성리 터미널. ...
무한정보  |  1998-09-24 00:00
라인
[인터뷰] 짣아지랭이 철가방맨 김 태 현
“안녕하세요. 배달왔습니다. 김태현입니다.”등록금 마련위해 철가방 입문(?)배달하기 좋은 날은 햇빛이 구름속에 들어간 바람부는 날문득 ‘면발이 땡기는 날.’어디로 다이얼을 돌릴까 머뭇거릴 때. 한번쯤 스무살의 철가방...
무한정보  |  1998-09-10 00:00
라인
[인터뷰] 추진력있는 예산출신 행정베테랑
김영호 신임 부군수(51세)가 지난 7일 취임했다. 김 부군수는 예산농고, 방송통신대학을 졸업하고 66년도 예산군 신암면에서 공직에 첫발을 내딛어 내무부 지방국, 지방재정국, 민방위본부, 감사관실에서 오랜 근무를 하...
무한정보  |  1998-09-10 00:00
라인
[인터뷰] 관광정보가 보여요
‘예산의 관광정보 홍보력은 몇점이나 될까.’홍보안내 책자 구입의 어려움. 관광명소는 귀동냥으로. 예산이외 지역에 홍보는 미흡. “지난번 친구들하고 스터디를 했거든요.” 류인선양(20세, 청양도립전문대 관광정보과 1학...
무한정보  |  1998-09-03 00:00
라인
[인터뷰] 햇살 담은 풋풋한 순수
아르바이트로 드럼세트 장만,록을 통한 예수그리스도의 복음전파가 꿈!“너 요즘 고등학생 맞어.” 70년대 중반. 중·고등학교를 다닌 사람들은 알리라. 고고리듬에 맞춘답시고 소풍날 마름모를 연신 그렸던 기억을. 통키타를...
무한정보  |  1998-08-27 00:00
라인
[인터뷰] 마을길 넓혀주는 행정 보다마음길 넓혀주는 문화원을 꿈꾸며
“이대로 가다간 문화원이 문을 닫을지도 몰라요 “ 예산문화원(원장 이지호) 수석간사 이용남씨(여,23세)의 말이다. 그와의 인터뷰는 하루에 끝나지 않았다. 2회에 걸쳐 3시간 가량 이뤄졌다. 이용남씨가 문화원에 입원...
무한정보  |  1998-08-20 00:00
라인
[인터뷰] 민족종교 부흥에 정열 바쳐증산교 5대종령지낸 공주대학교 산업과학대학 홍성렬교수
“한국민의 긍지를 가지고 다시 뛰자”국난을 극복할 대안으로 애국심 고취운동이 한창인 때 일찍부터 민족종교 부흥에 힘을 쏟은 사람이 있어 만나보았다.공주대학교 산업과학대학 교수로 재직중인 홍성렬(62세. 호는 범초(凡...
장선애  |  1998-08-20 00:00
라인
[인터뷰] 권영산씨 홀트아동복지회 활동 15년째
씨받이라는 비인간적인 제도가 있었을 만큼 핏줄을 중시여기는 우리나라에 ‘입양’이라는 단어가 낯설지 않게 된 것은 홀트아동복지회라는 존재가 있었기 때문이라는 것은 이론의 여지가 없을 듯 하다. 한때 고아수출국이라는 오...
무한정보  |  1998-07-30 00:00
라인
[인터뷰] 주선홍 한국연극협회예산군지부 지부장
“지금부터가 시작이라고 생각합니다.”이번 연극제를 치루느라 밤낮없이 뛰어다닌 한국연극협회충남지회예산군지부 주선홍(극단대표)지부장은 지칠만도 하건만 여전히 활기찬 표정으로 인터뷰에 응했다.“다른지역에서 열렸던 연극제에...
무한정보  |  1998-07-16 00:00
라인
[인터뷰] 권 오 창
예산군의 화합차원에서 이번선거를 통해 나타난 소지역주의 극복을 위한 어떤 방안 을 갖고 있는지 말씀해 주십시오. =먼저 재당선시켜 주신 군민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선거는 각자의 판단에 따라 지지하...
무한정보  |  1998-06-11 00:00
라인
[인터뷰] 창간을 축하합니다
‘지방자치 성공’ 매개 역할 커오장섭 국회의원지난 91년이래 지역 생활정보 창달에 진력해 온 무한정보가 창간8주년을 맞이하여 종합 시사지로 거듭 태어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역언론은 풀뿌리 민주주의로 ...
무한정보  |  1998-04-16 00:00
라인
[인터뷰] 이런신문이 되라
한가지 마다 한잎씩 피기 시작한 진달래가 어느사이 산을 붉게 물들입니다. 들에서 산으로 치닫는 어린 풀잎들, 어린아이 손톱만큼 앙증맞은 새순을 애써 틔우는 늙은 은행나무…. 다시 봄입니다. 국가경제 위기라는 구제금융...
무한정보  |  1998-04-16 00:00
Back to Top